스크린샷 2014-06-13 오후 12.24.45

 

이전에는 워드, 엑셀, 파워포인트, 한글, 구글문서, 블로그 문서 등 난립하고 흩어진 문서들로 프로젝트를 관리하곤 했다.

프로젝트 규모가 조금씩 커질수록 한계와 관리의 피로감이 더해져 효율적인 관리방법을 찾는 중이다.

 

그리하여… 오픈소스 기반으로 통합 개발환경 구축을 시도하고 있다.

현재 팀 내에 적용하여 시행착오를 거치는 중이다.

구축 보다 더 중요한 것이 운영이다. 구축된 시스템을 어떻게 활용하느냐에 따라 목표인 개발 결과물 획득의 질과 개발의 효율성이 결정된다.

위 구성의 목표

프로젝트관리,협업 개발, 업무 공유, 히스토리 추적, 문서화, 이슈 관리, 소스코드 버전관리, 백업, 원격개발, 커뮤니티… 등이다.

 

위 이미지의 5개의 툴을 간략히 설명한다.

 

Redmine

스크린샷 2014-06-13 오후 12.34.39

웹 기반 프로젝트 관리도구이다.

형상관리, 간트차트, 게시판, SCM 등 여러 복합적인 기능들이 어우러져 있다.

스크린샷 2014-06-13 오후 1.10.40

MS Project, Open Proj 등 로컬 기반 관리툴 보다 성능은 다소 미흡하나 웹 기반에 실시간 업데이트를 생각하면 꽤 쓸만하다.

모바일 앱도 여럿 있는 듯..

 

Sourcetree

스크린샷 2014-06-13 오후 12.34.33

 

git 기반 프로젝트를 관리하는데 최적화된 UI를 자랑한다.

일반적인 텍스트 기반 프로젝트에 그대로 사용할 수 있다. bitbucket 운영사에서 개발한 듯..

참고로, github도 편리하지만 private 저장소가 유료인데 반해 bitbucket은 어느정도까지 무료로 private 저장소를 만들 수 있다.

스크린샷 2014-06-13 오후 1.01.51

 

Coda 2

스크린샷 2014-06-13 오후 12.34.46

 

FTP + Editor + SCM 으로 보면 될듯..

Filezilla와 UltraEdit를 사용하다가 Coda로 넘어왔는데 너무 편함.

최소한 웹 프로젝트에서는 publish 기능으로 업데이트 편리함.

iCloud로 PC간 서버 계정 관리가 한방에 되서 너무 좋음.

SCM 지원은 되나 Publish와 별개로 작동하여 2% 부족한 느낌..

 

Eclipse

스크린샷 2014-06-13 오후 12.34.53

대표 개발툴 답게 여러 보조도구들이 있다.

git 저장소 관리를 위해 egit 설치하여 협업 개발에 활용중.

처음 프로젝트 셋팅할 때 gitignore로 일부 폴더 push를 막아 둘 것…

그렇지 않으면 매일 수많은 에러에 질리게 됨.

 

Xcode

스크린샷 2014-06-13 오후 12.35.00

 

아이폰, 맥 앱을 만드는 기본 툴.

git을 알고나서 xcode의 위대함을 보았다.

실행 첫 화면에 new project와 SCM Checkout 선택 메뉴가 나온다. 예전엔 SCM이 먼지 몰라 클릭해볼 생각도 안했었다.

스크린샷 2014-06-13 오후 12.57.56

일단 eclipse 처럼 gitignore가 필요없다. xcode가 알아서 해준다.

xcode를 git과 함께 사용할 때는 다른 git Client GUI에서 절대 push하지 말것….

그리고 히스토리에서 소스코드 비교 기능이 뛰어나다. 한눈에 보인다.

스크린샷 2014-06-13 오후 1.08.08

 

계획

초입에서도 언급했듯이 구축보다 운영이 더 중요하다.

현재 외부 문서(오피스, 한글, 구글 드라이브 등)의 도움 없이 위 구성 안에서 모든 것을 해결하려 한다.

Redmine에서 작성하는 문서는 MCE(워드프레스)처럼 화려한 웹 문서 작성을 지원하지는 않는다.

여러 플러그인들 특히 CK Editor 을 적용해 보려한다.

구글 드라이브의 문서 작성기능만 어느정도 지원되면좋겠다… 특히 표 작성!  (어렵겠지?)

뭣도 모르고 들었던 “프로젝트 관리” 강의 자료를 다시 뒤져봐야겠다.

 

스크린샷 2014-06-13 오후 12.24.45

카테고리: Development

댓글 남기기